본문 바로가기
있슈핫

크래프톤 공모주 청약, 마지막 중복청약의 대어를 낚아라!

by 동그라미네 동그라미네 2021. 8. 2.

배틀그라운드가 최근 몇 년을 게임 시장에서 최고의 주가를 달렸다. '크래프톤'이라는 게임업체를 세상에 널리 알린 것이 배틀그라운드라 해도 과언은 아니다.
이런 '크래프톤'이 상장을 앞두고 일반 투자자를 대상으로 공모주 청약에 돌입한다.

 


크래프톤은 8월 2일부터 8월 3일까지 이틀간 일반 청약을 진행한다. 대상 물량은 전체 공모 물량의 25%인 216만 3,558주다. 공모가는 49만 8,000원으로 최소 단위 청약에 필요한 증거금은 249만 원이다. 일반 청약 물량 중에 절반 정도를 모든 청약자를 대상으로 균등 배정하고, 나머지는 비례 방식으로 배정한다고 한다.

 


개인 투자자는 미래에셋증권과 NH투자증권, 삼성증권에서 청약할 수 있는데, 증권사별 청약 물량은 미래에셋증권이 79만6,189주(36.8%)로 가장 많고, NH 투자증권이 71만 8,301주(33.2%), 삼성 증권은 64만 9,068주(30.0%) 순이다.


이번 크래프톤 청약은 여러 증권사를 통한 중복청약도 가능하다. 중복청약을 할 수 있는 마지막 대어급 공모주인만큼 크래프톤이 청약 증거금 기록을 넘어설지도 모른다는 예측을 조심스럽게 해본다. 역대 증거금 1위와 2위는 제도 변경 전  중복 청약이 가능했던 'SK하이테크 놀로지(SKIET)'의 80조 9,000억 원과 'SK바이오사이언스'의 63조 6,000억 원이다.

 

크래프톤-krafton-배틀그라운드
배틀그라운드의 크래프톤 공모주 모집


크래프톤 청약물량의 절반 가까이는 최소 청약 단위 이상을 청약한 모든 청약자에게 동등하게 배정되기 때문에 경쟁률이 지나 치게 높지만 않다면 청약 최소 단위인 10주 증거금 249만 원을 내면 최소 1주 배정을 기대할 수 있다. 증권사 3곳에서 10주씩 청약하면 최소 3주를 확보하게 된다.


흥행의 변수는 49만 8,000원이라는 높은 공모가다. 최소 청약 단위인 10주 청약에 필요한 증거금 249만 원은 카카 오 뱅크 10주 증거금 19만 5,000원의 약 13배 수준이다. 증권사 3곳에 모두 최소 청약 증거금을 넣으려면 총 747만 원이 필요하다. 부담스러운 금액일 수는 있지만, 투자자 입장에서는 이런 시국에 도전해볼 만한 수익률이 되지 않을까 싶다. 크래프톤은 8월 10일 유가증권 시장에 상장한다. 기회를 노려봄직하다.

댓글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