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있슈핫

조선구마사의 역사왜곡으로 시청자들 뿔났다.

by 동그라미네 동그라미네 2021. 3. 24.

SBS의 최근 새로운 드라마인 "조선구마사"가 논란이 일고 있다. "조선구마사"는 조선 시대를 배경으로 하여 실존 인물을 차용해서 '공포의 현실성'을 전하면서 판타지적인 상상에 포커스를 맞추어 제작된 드라마다. 그러나 조선구마사도 역사를 배경으로 한 작품들이 겪는 역사왜곡이라는 문제에 부딪쳤다.

 

 

SBS에서 3월 22일 월요일에 첫 방송을 시작했는데, 방영 1회만에 역사왜곡 논란에 휩싸인 것이다.

 

조선구마사=출연진
조선구마사 출연진

 

해당 드라마에서는 실제로 백성을 매우 아낀 것으로 알려진 태종 이방원이 환시로 무고한 항주성의 백성들을 학살하는 장면이 방송되었다.

이 방송이 방영되고, 전주 이씨 종친회는 23일 "조선 건국의 중요 인물인 태종을 두고 백성을 학살하는 임금으로 묘사한 것은 유감이고, 아무리 실존 인물에 허구적인 상상력을 주었다 하더라도 대다수의 국민들과 세계인이 조선왕조에 대한 부정적 인식과 잘못된 역사의식을 가질 수 있다는 우려로 해당 방송사와 제작진에 강력한 대응을 제시하고자 한다. 이를 사전에 고지했다지만 용납하기 어렵다. '조선구마사'측에 정식 항의하겠다."라고 밝혔다. 이어서 전주 이씨 종친회"조선구마사"의 방영을 중지를 촉구하라는 청와대 국민청원에 적극 동참을 당부하기도 했다. 해당 청원은 현재 9만 명이 넘는 동의를 얻은 상태다.

 

중국음식-조선구마사
중국음식 사용 장면

 

 

22일 첫회에 방영된 "조선구마사"의 장면에는 서양구마사를 들여와 기생집에서 만찬을 대접하는 장면에서 등장하는 음식이 중국음식인 월병, 피단, 만두 등이어서 비난을 받고 있다.

이에 '조선구마사'측은 "극 중 한양과 멀리 떨어진 중국 변방에 있는 인물들의 위치를 설명하기 위한 설정으로 중국 음식을 사용해봤을 뿐, 어떤 특별한 의도가 전혀 없었습니다. 다만 예민한 시기에 오해가 될 수 있는 장면으로 시청에 불편을 드려 죄송합니다. 향후 방송 제작에 유의하도록 하겠습니다."라고 해명했다.

 

전주 이씨 종친회 외에도 일반 시청자들은 중국이 현재 "복, 김치, 판소리 등"을 자기 문화하고 하는 "신 동북공정"을 펼치고 있는 상황에서 아무리 픽션이지만, 역사왜곡을 했다는 것에 불편한 감정을 드러냈다.

많은 시청자들은 이에 그치지 않고, 드라마에 협찬을 한 광고회사들의 제품을 불매하겠다는 행동으로 옮겨졌다. 시청자들의 적극적인 반응에 광고 기업들은 빠르게 손절하며, 역사왜곡 시정을 '조선구마사'측에 압박한 상황이다. 

 

조선구마사
조선구마사

 

 

조선구마사의 역사왜곡으로 삼성전자, LG생활건강, 호관원, CJ제일제당, 광동제약, KT, 블랙야크, 쌍방울 등 다수의 기업들이 광고 또는 제작 지원 중단을 결정했다.

 

 

이제 예전과는 다르게 소비자들의 움직임은 거침이 없다. 옳은 것에 힘을 실어주고, 옳지 않은 것에는 즉각적인 손절로 의사를 확실히 한다. 

"조선구마사"가 앞으로 어떻게 바로잡아가고, 재미를 연출해 갈지 궁금해진다. 

 

 

댓글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