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있슈핫

유노윤호 심야 단속 몸싸움에 도주 시도, 너마저? 배신감느낀 팬심.

by 동그라미네 2021. 3. 13.

유노윤호가 10시이후 집합 금지를 어기고, 심야까지 술을 마시다 단속에 걸려 일행들이 숨겨주려 경찰과 몸싸움 벌이다 도주하려던 사실이 언론에 밝혀졌다. 하루 전만해도 몸싸움 사실과 도주 시도 사실이 밝혀지지 않았을 때까지만 해도 여론의 옹호글과 응원의 메세지가 넘쳐났었다. 그러나 도주 시도 사실이 밝혀지며 여론의 분위기가 완전히 바꼈다. 

 

 

코로나19 방역 수칙을 어긴 혐의로 경찰 수사를 받았던 그룹 "동방신기"의 유노윤호가 경찰 적발 당시 도주 시도를 했던 던 것으로 드러났다.

 

마스크쓴-유노윤호
방역수칙 위반 유노윤호

 

12일 MBC '뉴스데스크'에 따르면, 유노윤호는 최근 서울 강남구 청단동에 있는 한 유흥주점에서 지인 3명과 주점의 여성 종업원(인원은 아직 미확인)이 함께 자정까지 술을 마셨다고 한다.

이 유흥주점은 회원제로 운영되는 곳이어서 예약없이는 출입이 불가능하다고 한다. 그리고 구청에는 일반음식점으로 등록되어있지만, 실제로는 불법 유흥주점이라는 점이 팬들을 더욱 놀라게 했다.

바르고, 까방권을 많이 보유한 클린 이미지의 아이돌 "유노윤호"가 불법 유흥업소에서 방역수칙을 어기고 늦은 시간까지 술을 마시고 놀았다는 것에 배신감을 많이 느낄 수 밖에 없는 부분이다.

 

청담동유흥주점-유노윤호도주
MBC 뉴스보도- 불법유흥주점

 

누군가에게 신고를 받은 경찰이 자정께 들이닥치자 함께 술을 마시던 지인들은 "유노윤호"의 도주를 돔기 위해서 경찰과 몸싸움을 벌였고, 이 사이에 유노윤호는 도주를 시도한 것으로 드러났다. 몸싸움이 격해지자 경찰은 수갑을 채우겠다고 까지 했던 것으로 밝혀졌다.

  

청담동유흥주점-몸싸움
예약제로 운영되는 청담동 유흥주점

 

경찰은 유노윤호와 술자리를 함께 한 동석자들을 공무집행방해 혐의로 입건하는 것을 검토하고 있다고 전했다.

한편 유노윤호의 소속사 SM엔터테인먼트는 지난 09일 공식 입장을 통해서 유노윤호의 방역수칙 위반을 인정했고, "유노윤호는 한 수간의 방심으로 많은 분들꼐 실망을 드린 점을 깊이 자책하며 반성하고 있다."고 입장을 내놨다.

 

청담동-불법유흥주점건물
유노윤호가 단속에 걸린 청담동 유흥주점 외부 건물

 

 그 후에 유노윤호는 자신의 SNS에 "친구들을 만나 이야기를 나누며 시간을 보내다 영업 제한 시간을 지키지 못한 제가 너무 부끄러워 스스로에게 화가 납니다. 너무나 후회가 되고 죄송한 마음뿐입니다."라며 사과의 글을 올렸었다.

도주 시도와 불법유흥주점에서 술을 먹었다는 얘기는 쏙~ 뺀 것이다.

 

 

 뉴스를 통해서 유노윤호가 거짓말을 한 것과 도주하려 했던 사실이 밝혀지면서 논란이 일고 있다.

네티즌과 팬들은 "실망이다. 좋아했는데...", "그냥 음식점에서 시간을 넘긴 게 아니라 술집에서 여자랑 놀다가 걸린거였네. SM언플 오지네요.", 누가 신고한지 대단하네. 근데 유흥주점에 여종업원까지... 바른 청년 어디갔노?", "까방권 이렇게 사라지는 구나.", "세상에 믿을 놈 없네... 연예인 이미지는 죄다 거짓이군요.", "열정맨이라서 최선을 다해 유흥하고, 최선을 다해 도망쳤구나." 등의 싸늘하고, 실망 섞인 댓글 반응들이 많다.

분명 뉴스 보도 전과는 정반대의 반응들이 쏟아지고 있는 상황이다.

 

유노윤호사과문-뉴스보도
단속중 도주시도를 한 유노윤호 보도(MBC)

 

뉴스보도 후에 유노윤호 측에서 공식 입장을 내 놓았다.

" 유노윤호와 함께 한 지인들 룸에는 여종업원은 없었고, 도주 시도도 하지 않았다. 친구가 고민상담해주라고 불러서 처음 간 장소이고, 친구 고민 상담 중에 사복을 입은 경찰 10여명이 갑자기 들어와서 놀란 친구들이 항의한 것인데, MBC측에서 왜곡된 뉴스보도를 내보내어 유감이다."라는 입장을 내놓았다. 

 

연예인들의 사건 사고는 늘상 있어왔고, 이번 유노윤호의 유흥주점 사건은 더 지나봐야 알겠지만, 정황상 심각한 상황이 아닐 수도 있지만, 코로나19로인해 전 국민이 힘들게 사회적 거리두기를 하면서 싸워나가고 있는 상황에 올바른 이미지의 바른 청년, 열정맨 유노윤호가 대중들에게 실감을 줬다는데서 배신감이 더 큰것 같다. 

그 배신감은 "유노윤호 너마저?" "진짜 믿을 사람 하나도 없구나.... "와 같은 반응을 보이게 한다. 이 씁쓸한 세상....

 

 

댓글0